장병기 기사입력  2019/08/09 [20:44]
광주 동구, 드림스타트 스포츠 클라이밍교실 운영
10월까지 3개월간…성취감·도전정신 체육활동 기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드림스타트 스포츠 클라이밍교실 운영(사진제공=동구청)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광주 동구가 8월부터 10월까지 매주 토요일 드림스타트 학령기아동 25명을 대상으로 ‘실내스포츠 클라이밍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광주산악연맹과 바위클라이밍센터가 후원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축구·야구 등 활성화된 체육활동 외에 여름철 실내에서 안전하게 체육활동을 진행해 아동들에게 체력증진과 문제해결능력을 길러주기 위해 마련됐다.

 

프로그램 내용은 △스포츠 클라이밍 기본 및 이론교육 △장비착용, 로프 매듭법 교육 △톱 로핑(암벽 위쪽에 설치된 확보지점에 로프를 묶고 암벽 아래에 있는 확보자의 확보를 받으며 등반하는 방법) △볼더링(높이 6~7미터 정도의 돌출한 바위를 오르는 등반기초교육 중 하나) 등으로 구성됐다.

 

동구 관계자는 “이번 스포츠 활동 체험이 아이들의 성장발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드림스타트 아동들이 밝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