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영태 선임 기사입력  2019/08/13 [13:50]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 및 기념사업 추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대중 노벨평화상 기념관 전경     © 전영태


[대한뉴스통신/전영태 선임기자] 전라남도는 오는 18일 고(故) 김대중 대통령 서거 10주기를 맞아 다양한 추모행사 및 기념사업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오는 17일 영호남의 예술인들이 민주주의와 인권 평화의 상징인 김대중 전 대통령 정신을 기리고 영호남의 화합과 평화를 위한 영호남 평화콘서트를 김대중 노벨평화상 기념관에서 개최한다.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일인 18일에는 하의도 김대중 대통령 생가에서 민주화와 국가발전을 위해 평생 헌신해온 고인의 숭고한 정신을 돌아보는 자리를 마련하기 위한 서거 10주기 추모식 갖고 10월 중에는 김대중 정신계승 글짓기 대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전남도는 매년 김대중 전 대통령의 정신을 계승하고 노벨평화상 수상 기념을 위한 각종 사업도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김대중 전 대통령의 추모 전시회 및 국내 학술강좌를 위한 ‘김대중 민주평화아카데미’, 도내 학생들이 현장학습을 통해 김대중 전 대통령의 정신을 배울 수 있는 ‘평화비전스쿨’, 전국 대학생들의 프레젠테이션 대회를 통해 리더십 증진을 위한 ‘김대중 글로벌 리더십 함양 경진대회’, ‘노벨평화상 수상 기념 학술회의 및 기념식’ 등을 추진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