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08/30 [00:51]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목포시에 명절 위문품 전달
저소득 소외계층 위한 주 ․ 부식세트 357박스(900만원 상당) 전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목포시 명절 위문품 전달   (사진= 목포시청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회장 박흥석)는 28일(수) 목포시를 방문해 추석명절 저소득 소외계층 지원을 위한 위문품 357박스(900만원 상당)을 전달했다.
 
이번 위문품은 명절에 많이 사용되는 밀가루, 당면, 고춧가루, 식용유 등 주․부식 12종 세트로 저소득 소외계층에게 지원될 예정이다.

박흥석 회장은 “작은 관심에도 삶의 희망을 갖는 이웃들이 있다. 우리 이웃들이 어려운 시기일수록 주변을 돌아볼 수 있는 마음의 여유를 가졌으면 좋겠고, 작은 선물이지만 명절을 보내시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나눔 활동에 앞장서 주신 대한적십자사에 감사드리며, 이웃을 생각하는 많은 분의 온정이 모여 목포가 행복한 복지 도시가 되어 가는 것 같다. 시에서도 이웃을 돕고 보살피며 함께 행복한 삶을 누리는데 더욱 정성을 기울이겠다.”며 감사를 전했다.

한편, 목포시는 추석명절 저소득 소외계층 1,237세대(차상위 한부모, 독거노인, 가정위탁, 국가유공자 등) 위문활동과 공직자 목포사랑운동(1부서, 1시설, 1개인) 나눔 등을 병행 추진해 이웃과 함께 하는 나눔과 사랑의 명절 분위기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