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09/04 [22:07]
신안군, 제13호 태풍"링링"대비 긴급 대책회의 개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신안군 제13호 태풍 "링링"대비 긴급 대책회의 개최   (사진= 신안군청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신안군(군수 박우량)은 북상하는 태풍에 대비하여 9월 4일 오전 9시 군수 주재로 제13호 태풍"링링"대처 긴급 대책회의를 개최, 상습침수지역과 재해취약시설에 대한 긴급 점검을 실시하고 예찰활동을 강화하는 등 태풍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발빠르게 대처하고 있다.

기상청 예보에 의하면 강한 중형급 태풍인"링링"은 9월 7일 토요일 새벽에 신안군을 통과 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군은 태풍"링링"에 대비하여 각 읍․면에 군청직원들을 행정지원반으로 출장 조치하여 태풍 내습 시 행동요령 홍보, 재해취약계층 보호, 소형어선 육지인양 및 결박, 응급복구 장비와 수방자재 배치 확인 등 9개 분야에 대하여 사전 점검을 통해 선제적 예방 조치를 실시하였다고 전했다.

이번 대책회의에서 박우량 군수는 무엇보다 인명피해가 없도록 기상 특보 종료 시까지 최선을 다하고 재산피해 예방을 위한 철저한 사전대비를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