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10/30 [19:38]
무안경찰, 여성화장실 방범시설물 설치로 범죄예방
안심스크린, 불법촬영감지장치 설치로 범죄예방 확보에 최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여성 공중하장실 안심스크린 (사진=무안경찰서제공)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무안경찰서는 최근, 남악신도시개발사업소의의 협조 받아 여성대상 범죄가 취약한 남악 여성 공중화장실 6개소에 안심스크린과 불법촬영감지장치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안심스크린이란 여성화장실 칸막이의 개방하단을 막아 불법촬영을 사전에 방지하는 방범시설물이며, 불법촬영감지장치는 화장실 불법촬영 시도 시 경광등이 울리며 LED가 켜져 이용자에게 사전 경고하는 시설물로 여성대상 불법촬영 범죄를 근절할 수 있는 역할을 한다.

 

조장섭 무안경찰서장은 “앞으로도 각종 시설물 설치 등을 통하여 여성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무안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하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