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11/26 [23:09]
영광소방서, 완강기 사용법 교육 및 홍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영광소방서 완강기 사용법 교육 및 홍보      (사진= 영광소방서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영광소방서(서장 박상래)는 고층건물 화재 시 안전한 대피를 돕는 완강기 사용법 숙지 홍보에 나섰다.

 

완강기란 사용자의 몸무게에 따라 자동적으로 내려올 수 있는 기구 중 사용자가 교대해 연속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피난기구를 말하며, 일반건축물의 3층에서 10층까지 의무 설치하도록 되어있다.

 

완강기는 일반 완강기와 간이 완강기 2가지로 나눌 수 있다. 일반 완강기는 설치된 지지대를 이용해 연속사용이 가능한 반면 간이 완강기는 지지대 없이 벽면에 고리걸대를 설치해 사용할 수 있고 일회성인 차이가 있다.

 

사용방법으로는 먼저 완강기함에서 완강기를 꺼내 지지대 고리에 완강기 고리를 걸고 잠근다. 둘째, 지지대를 창 밖으로 밀고 아래를 확인한 후 줄을 바닥으로 떨어뜨린다. 셋째, 안전벨트를 가슴에 착용한 후 고정링을 가슴쪽으로 당긴다. 마지막으로 벽을 짚으며 양팔을 벌리고 벽을 바라보는 자세로 안전하게 내려가면 된다.

 

영광소방서장은 “고층건물 화재 시 완강기는 외부로 탈출할 수 있는 생명줄과도 같다”라며 “평소 완강기 위치 확인과 사용법을 숙지하여 유사시 완강기를 사용해 대피할 수 있도록 대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