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11/26 [14:56]
신우철 완도군수, 한국-인도네시아 청년창업 토론회 참석
양식기술 제공 등 수산 분야 협력해나가기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우철 완도군수는 11월 25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한국-인도네시아 청년창업 협력에 대한 정책토론회에 참석했다.(사진=완도군제공)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완도군은 지난 11월 25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한국-인도네시아 농업, 수산, 환경 분야의 청년창업 협력에 대한 정책토론회에 참석했다.

 

토론회는 지난 2017년 문재인 대통령이  인도네시아 국빈 방문 당시 발표한 신남방정책을 계기로 신남방정책 활성화와 양국 청년 창업 협력 방안 마련, 우호 증진을 위해 마련되었다. 

 

이날 토론회는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의원과 한경대학교, 비영리단체 A-10(Agriculture 10 Years from Now)이 공동 주최하였으며, 임태희 한경대 총장, 박민용 A-10 회장과 인도네시아 하원의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주제 발표에서는 인도네시아 경제를 위한 농업·수산 정책과 한국-인도네시아 청년의 협력을 통한 농업, 수산, 환경 분야의 스타트업 확대 등에 대한 내용이 다뤄졌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패널 토의에서 “우리 군은 한국 수산업의 선도 지역으로 앞으로 양식 기술 등을 인도네시아 청년 스타트업에게 제공하고, 화장품과 바이오산업의 소재로 사용되고 있는 해조류의 대량 양식을 위해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완도군은 국내 경기 침체로 인하여 소비가 줄고 있는 수산물 판매를 위해 동남아시아 시장 개척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