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11/27 [17:40]
순천시, 금속(마그네슘) 가공 전문인력 키운다
순천시&전남테크노파크&한국폴리텍대학 순천캠퍼스 간 업무협약 체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금속관련산업육성 업무협약 (사진=순천시제공)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순천시는 지난 26일(화) 전남테크노파크(원장 유동국), 한국폴리텍대학 순천캠퍼스(학장 임종대)과 함께 마그네슘 클러스터 조성 및 금속 관련 산업 육성 정책에 따른 중소기업 활성화를 위해 업무협약을 맺고 전문 인력양성에 협력하기로 했다.

 

순천시는 지난 6월 마그네슘상용화지원센터 참여기업 설명회에서 기업들이 금속 전문인력 양성이 시급하다는 요청에 따라, 프로그램 개설 파트너로 전남테크노파크와 한국폴리텍대학을 선정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순천시는 마그네슘을 포함한 금속산업 활성화를 지원하고, 한국폴리텍대학 순천캠퍼스는 금속산업 숙련공 육성 프로그램의 개발과 운영을 맡기로 했다. 전남테크노파크는 프로그램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마그네슘 상용화 센터의 장비를 활용해 기술 교육을 지원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순천시 관계자는 “성공적인 마그네슘 소재․부품 클러스터 조성 사업은 금속가공 전문인력을 안정적이고 지속적으로 양성하는 것부터 시작한다”며“이번 협약이 지역 금속산업계에는 활성화 동력으로, 청년들에게는 양질의 일자리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 한다” 고 밝혔다.

 

한편 순천시는 마그네슘 소재․부품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국비 20억원의‘마그네슘 상용화 지원센터 구축사업’ 예산을 확보했고, 내년 3월부터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