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11/28 [22:14]
목포소방서, 피난약자시설 관계자 안전교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목포소방서 피난약자시설 관계자 안전교육      (사진= 목포소방서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목포소방서(서장 장경숙)에서는 지난 27일 관내 요양병원, 요양원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겨울철 화재예방을 위한 '피난약자시설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요양병원 ․ 요양원 등 피난약자시설은 자력 탈출이 불가능한 환자가 대부분임에 따라 화재 시 대피에 많은 시간이 소요되며, 구조대 등 피난기구의 사용에도 어려움이 있다. 또한 고층부 또는 복합용도의 건축물에 설치된 피난약자시설은 일반시설 보다 화재시 대피불가에 따른 그 위험도가 상대적으로 저층에 비해 높다.
 
목포소방서는 ‘불나면 대피먼저’ 슬로건에 맞는 재빠른 대피방법 교육과  관내 피난약자시설 전 대상에 대하여 경사로와 같은 피난시설 설치와 피난용품(방연마스크, 구조손수건 등)구매를 독려하였으며 겨울철 기간 내 무각본 화재대피훈련을 실시하는 등 피난약자시설 안전관리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