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11/28 [18:55]
신안군, 친환경 유용미생물(EM) 보급으로 갯벌 보전 노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신안군 친환경 유용미생물(EM) 보급으로 갯벌 보전    (사진= 신안군청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2019년 시범적으로 유용미생물(EM)을 증도, 비금, 도초도에 보급한 결과 군민의 호응이 높아 내년에는 중부권(암태, 자은, 안좌, 팔금) 지역에 본격적으로 확대 보급하여 세계5대 갯벌인 신안군의 아름다운 갯벌을 보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현재 신안군은 증도, 비금, 도초면사무소에 배양기를 설치하고 각 마을주민들에게 무상으로 유용미생물(EM) 1.8L를 보급하고, 일주일에 한 번 종합하수처리시설이 없는 마을 소하천에 배양액을 방류하고 있다. 이로 인해 소하천 수질이 점진적으로 개선되고 있으며 주민들의 건강지킴이로써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유용미생물(EM)은 자연계에서 존재하는 많은 미생물 중 사람에게 유익한 미생물인 효모, 유산균, 광합성균 등 80여종을 조합하여 배양한 것으로 악취 제거, 수질 정화에 효과적일 뿐만 아니라 설거지, 세탁, 청소, 화초 키우기 등 실생활에서 다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
 
신안군은 “유용미생물(EM) 사용의 생활화는 작지만 아주 중요한 실천”이라고 강조하며, “유용미생물의 효용성과 생활 속 사용방법을 주민들에게 적극적으로 홍보하여 주민의 환경보전의식을 고취하고, 앞으로 유용미생물(EM)을 증도, 비금, 도초, 외에도 전 읍‧면에 확대 보급하여 광활하고 아름다운 신안갯벌을 보전하겠다”는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