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11/30 [10:18]
전남소방, 구조․개인보호장비 품평회
전국 44개 업체 참가…현장 적합한 우수 장비 가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남소방 구조장비 품평회 (사진=전라남도소방본부)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전라남도소방본부(본부장 마재윤)는 구조장비, 개인보호장비 업체 관계자와 소방대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소방장비 품평회를 지난 28일 영암 삼호읍 종합문화체육센터에서 개최했다.

 

2020년 장비 보강사업에 앞서 실시한 이번 품평회에선 전국 44개 업체가 참가, 전문 구조장비와 개인보호장비 등 총 120여 종의 소방장비를 소개했다.

 

특히 재난 현장 대응능력을 극대화할 최첨단 구조장비와 성능이 우수한 장비를 구매하기 위해 현장에서 근무하는 일선 소방․구조대원이 이번 행사에 직접 참가했다. 이들은 새로 개발된 장비를 직접 시연해보고, 각 장비의 성능을 비교하며 의견을 나눴다.

 

마재윤 본부장은 “품평회를 통해 2020년 소방․구조장비 구매 시 현장활동 대원의 의견을 종합적으로 반영, 현장에 적합한 우수 장비를 구매해 도민에게 최상의 소방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