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영태 선임 기사입력  2020/01/10 [06:07]
트럼프, 한·일 안보실장 면담…”가장 강력한 동맹”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VOA 뉴스)  © 전영태 선임기자


[대한뉴스통신/전영태 선임기자] VOA 뉴스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8일 미-한-일 국가안보보좌관 고위급 협의 참석차 미국을 방문한 한국의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키타무라 시게루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을 면담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일본과 한국은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미국의 가장 강력한 동맹국"이라며 "미국이 양국과 공유하는 지지와 깊은 우정에 감사한다"고 말했다고, 백악관이 전했다고 말했다.

 

또한, 정 실장과 키타무라 국장은 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의 고위급 협의에서 북한 문제와 동맹 간 협력 방안, 최근 이란 사태 등에 대해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브라이언 보좌관은 정 실장과 별도로 양자 협의도 진행한 것으로 전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