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0/02/25 [16:40]
기업·소상공인의 어려움 ‘카톡’으로 남기세요
광산구·기업주치의센터, 코로나19 피해 오픈채팅방으로 해소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카톡 상담 홍보물 (사진=광산구)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27일 광산구와 광산구기업주치의센터(센터장 김영집)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해 테마 상담을 실시한다. 

 

광산구의 테마 상담은, 매월 수출·자금·판로·세무·노무 등 기업과 소상공인이 원하는 주제를 집중컨설팅해주는 내용. 이번 상담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에서 진행된다. 

 

참여를 원하는 기업과 소상공인이 27일 카카오톡 ‘광산구코로나피해상담’ 오픈채팅방에 접속해, 경영 현장에서 느끼는 기술·금융·마케팅 등 애로 내용을 올리면, 센터 주치의들이 답변해주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접수된 건에 대해서 광산구와 센터는 특례보증, 경영안정자금, 수출 피해기업 융자, 고용유지 지원 등 정책과 연결해 해소해줄 예정이다. 

 

광산구기업주치의센터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21일 현재 45건의 경영·자금·판로 컨설팅 등을 실시하는 등 지역기업 피해 최소화에 주력하고 있다. 

 

특히, 중국산 원자재인 탄소섬유 수급이 어려워 제조 중단 위기에 처한 평동산단 A기업에는 소상공인 특화자금 6억을, 기아차 협력업체인 B기업에는 경영안정자금 지원과 국세·지방세 납입유예 정보를 각각 연결해줬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