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0/02/26 [16:06]
강진군농기센터, 동계고온에 따른 과수원 방제 안내
적기 방제로 이른 병해충 발생 조기에 박멸해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과수원 월동병해충 방제작업 (사진=강진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올해 겨울철 고온의 영향으로 과수의 휴면타파가 전년에 비해 4일 정도 빨라질 것으로 예측됨에 따라 강진군은 평년보다 서둘러 효과적인 동계약제 방제를 실시할 것을 당부했다.

 

봄철 기온이 오르고 발아 및 개화가 시작되는 무렵에는 과원 병해충 발생도 함께 시작되는데 이 시기에 적절한 방제를 실시해 병해충 밀도를 낮추면 생육기 방제노력을 절감할 수 있다.

 

강진군의 1월 1일부터 현재까지 평균기온은 4.9℃로 전년 대비 1.6℃ 높고 향후 4월까지 고온이 지속될 것이라는 예보에 따라 올해 강진군 주요 과수의 발아기와 개화기가 전년 대비 4~7일 정도 빨라진 2월 하순~3월 상순 사이로 예측된다.

 

연쇄적으로 빨라지는 과수 발아기와 개화기를 대비해 겨울철 방제작업도 서둘러 준비해야 하는데, 기계유유제는 발아 7일전까지, 석회유황합제는 기계유유제 살포 후 15일 전후처리하는 것이 좋을 것으로 판단해 기계유유제는 2월 하순~3월 상순, 석회유황합제는 3월 하순~4월 상순에 살포할 것을 권장했다.

 

김남균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과수가 겨울잠에서 일찍 깸에 따라 병해충 출현 시기도 앞당겨 질 것으로 예상된다. 따라서 방제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준비를 철저히 하고 효율적 방제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농가 지도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