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0/03/19 [20:24]
수산양식산업 중심지 완도군, 양식시설 현대화 사업 추진
올해 51억 원 융자 지원, 양식품종 향상 및 대외 경쟁력 확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완도읍 망남리 전복양식장 (사진=완도군)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우리나라 수산양식산업의 중심지라 할 수 있는 완도군이 친환경 양식 시스템 구축 및 첨단 자동화 시스템 시설 개·보수 등 양식시설 현대화 사업을 추진한다.

 

양식시설 현대화 사업은 자유무역협정 체결에 따른 시장 완전개방 이전에 양식 품종에 대한 품질 향상 및 수산양식시설을 현대적으로 개선하여 대외 경쟁력을 확보하고 어업인 소득 안정에 기여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에 지난 1월 14일부터 1월 31일까지 18일간 읍·면사무소를 통해 사업 대상자를 모집한 결과 총 47명이 신청했다.

 

완도군은 3월 4일 수산조정위원회 심의를 거쳐 총 15명의 사업자를 선정, 올해 양식시설 현대화사업에 63억 원(융자 51억, 자부담 12억)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 조건은 연 1%, 3년 거치 7년 균등분할 상환으로 사업 완료 후 대출 실행 심사를 통해 지구별 수협에서 융자금 실행이 가능하다. 

 

완도군 관계자는 “현대화 사업으로 어업 생산 기반시설을 확충하고 어장 환경을 개선하여 어업인 소득 증대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